Giving less advice

Advice, like fruit, is best when it’s fresh. But advice quickly decays, and 16 year-old advice is bound to be radioactive. Sharing a life experience is one thing (grandparents are great at this — listen to them!), but advice is another thing. Don’t give advice about things you used to know. Just because you did something a long time ago doesn’t mean you’re qualified to talk about it today.

조언은 과일과 같아서 신선할 때 가장 의미가 있다. 그러나 금방 썩는다. 삶을 나누는 것과 조언을 하는 것은 다르다. 한때 알았던 일로 조언을 하지는 말 것. 이전에 무언가 했다는 사실만으로 오늘 누군가에게 이야기할 자격이 자동으로 생기는 것은 아니다.

Giving less advice

37signals의 공동창업자인 Jason Fried가 잘 꼬집어 말했다. 책임지고 직접 행동할 수 있는 사람이 조언해야 한다. 그렇다면 조언이 아니라 협력이겠지만.

Advertisements

답글 남기기

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:

WordPress.com 로고

WordPress.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Twitter 사진

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Facebook 사진

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Google+ photo

Google+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%s에 연결하는 중